김새론, 3년 만에 새 소속사 물색
김새론, YG와 재계약 않기로 /사진=한경DB

김새론, YG와 재계약 않기로 /사진=한경DB

배우 김새론이 YG엔터테인먼트를 떠난다.

YG엔터테인먼트(이하 YG)는 19일 "김새론과 논의 후 재계약하지 않기로 합의했다. 앞으로도 김새론의 활동을 응원하겠다"고 밝혔다.

이로써 김새론은 지난 2016년 11월부터 3년간 몸 담았던 YG를 떠나 새로운 소속사를 물색하게 됐다.

2009년 영화 '여행자'로 데뷔한 김새론은 이후 2010년 '아저씨'를 통해 배우 원빈과 호흡을 맞추며 스포트라이트를 받았다. 그는 영화 '나는 아빠다', 드라마 '여왕의 교실', '화려한 유혹', '마녀보감', '연애플레이리스트' 등을 통해 꾸준히 연기 활동을 펼쳤다.

현재는 TV조선 드라마 '레버리지 사기조작단'에 출연 중이다.

김수영 한경닷컴 기자 swimmingk@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