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태용, 안정환(사진=JTBC)

신태용, 안정환(사진=JTBC)


'뭉쳐야 찬다' 친구 특집에 신태용 전 국가대표 감독, 알베르토 몬디, 장성규가 출격한다.

17일 JTBC '뭉쳐야 찬다' 측은 "오늘 어쩌다FC 멤버들의 '친구들'이 출연해 녹화를 진행한다. 친구특집은 오는 12월 중 공개된다"고 설명했다.

제작진에 따르면 친구 특집은 연이은 패배로 침울해진 분위기를 달래기 위해 어쩌다FC 감독 안정환이 준비한 시간. 신태용, 장성규, 알베르토 몬디 외에 깜짝 방문한 '레전드급 친구들'이 더 있는 것으로 예고돼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뭉쳐야 찬다'는 ‘2019 두바이컵’ 대한민국 대 이라크 경기 중계로 이날 오후 10시 50분에 방송된다.

이준현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