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소라, 서장훈 부탁에 '아는형님' 출연
"유튜브 촬영 및 편집 혼자서 다 한다"
이소라 "100세 시대 대비 위해 유튜브 시작…다이어트 비디오는 잊어라" /사진=JTBC 캡처

이소라 "100세 시대 대비 위해 유튜브 시작…다이어트 비디오는 잊어라" /사진=JTBC 캡처

모델 이소라가 100세 시대를 대비하기 위해 유튜브를 시작했다고 밝혔다.

지난 16일 방영된 JTBC '아는 형님'에 게스트로 출연한 이소라는 "서장훈이 6개월 동안 '아는 형님'에 나와달라 부탁해서 이 자리에 나왔다"고 말했다. 아는형님 출연진이 "서장훈이 이소라를 좋아하는 것 같다"고 놀리자 이소라는 큰소리로 웃으며 이를 부인했다.

서장훈이 유튜버가 된 이유를 묻자 이소라는 "평균수명이 너무 길어졌다. 100세 시대인데 그렇게 생각하면 난 너무 어리다"며 "우리도 적응하지 않으면 앞으로 올 시대에 들어갈 수 없다. 뭔가 시작해야 한다고 생각했고, 젊은 사람들과 소통하기 위해 (유튜브를) 시작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혼자 모든 걸 다한다. 그래서 촬영과 편집도 배웠다"고 덧붙였다.

김희철이 "다이어트 비디오로 전설이 되지 않았냐. 다이어트 콘텐츠를 제작해볼 생각 없느냐"라고 묻자 "이제 세월이 흘러 그 여자는 없다"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


방정훈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