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거 "갓세븐 진영 씨 또 만나고파" 고백
전소민, 진영 등장에 안절부절못해
SBS '런닝맨' 전소민, 갓세븐 진영 /사진=SBS 제공

SBS '런닝맨' 전소민, 갓세븐 진영 /사진=SBS 제공

배우 전소민이 성덕이 됐다.

오는 17일 방송되는 SBS 예능프로그램 '런닝맨'에서는 전소민과 그룹 갓세븐의 '비주얼 센터' 진영의 만남이 공개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는 진영이 전격 출연해 전소민의 마음을 설레게 했다. 앞서 전소민은 과거에 미션지기로 출연했던 갓세븐의 모습을 보고 "갓세븐 진영 씨를 또 만나고 싶다"고 언급한 바 있다.

오랜만에 '런닝맨'에 출연한 진영은 전소민을 반가워하며, 전소민이 자신을 언급한 기사에 대해 "어머니께서 '이 분(전소민)이 널 응원해주신다'며 기사 링크를 보내기도 했다"고 밝혔다.

전소민은 진영이 등장한 이후, 안절부절못하며 시종일관 설레는 모습을 보여 모두의 웃음을 자아냈다. 급기야 송지효는 "왜 내 옆에 붙어서 이러느냐"고 역정을 내 현장을 폭소케 했다는 후문이다.

한편 진영은 전소민을 위해 사투리 삼행시까지 도전했다. 전소민을 설레게 한 진영의 로맨틱 사투리 삼행시는 17일 오후 5시에 방송된다.

최민지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