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Z엔터, 지코 필두로 신예 다운도 영입
엔터테인먼트 사업 박차
다운(Dvwn) /사진=KOZ엔터테인먼트 제공

다운(Dvwn) /사진=KOZ엔터테인먼트 제공

신예 다운(Dvwn)이 KOZ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KOZ엔터테인먼트는 "실력파 신예 다운과 전속계약을 맺었다. 새로운 아티스트 다운을 환영하며 그의 다양한 음악 활동을 위한 지원을 아끼지 않을 계획이다 앞으로의 행보에 많은 관심과 응원 부탁드린다"고 13일 밝혔다.

다운은 '새벽을 깨우는'이라는 뜻의 '워킹 더 다운(Waking the dawn)'에서 착안한 DAWN의 A를 거꾸로 뒤집어 표현한 것으로 '새벽을 깨우는 목소리'라는 의미를 담고 있다.

다운은 최근 지코의 첫 정규앨범 '띵킹 파트.2(THINKING' Part.2)' 타이틀곡 '남겨짐에 대해'에 피처링으로 참여해 가요계 눈도장을 확실히 찍었다. 이에 앞서 그룹 엑소 찬열의 '봄 여름 가을 겨울(SSFW)', 레이의 '마포 토푸(Mapo Tofu)', 베이빌론의 '카르마(Karma)', 에릭남 '러브 유어셀프(Love Yourself)' 등 다수의 작업에 참여하며 실력을 인정 받았다.

KOZ엔터테인먼트는 가수 지코(ZICO)를 필두로 신예 다운까지 영입한 만큼 체계적인 시스템 아래 본격적인 엔터테인먼트 사업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김수영 한경닷컴 기자 swimmingk@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