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태유나 기자]
‘너는 내 운명’ 스틸컷./사진제공=SBS

‘너는 내 운명’ 스틸컷./사진제공=SBS

‘너는 내 운명’ 스틸컷./사진제공=SBS

11일 방송되는 SBS ‘동상이몽 시즌2-너는 내 운명‘(이하 ’너는 내 운명‘)에서는 강남♥이상화 부부가 신혼여행을 다녀온 후 처음으로 처가댁을 방문한다.

강남과 이상화는 신혼여행을 마치고 이상화의 부모님댁을 찾는다. 한복을 곱게 차려 입고 온 두 사람은 부모님께 큰절을 올리는 등 어엿한 신혼부부의 모습을 물씬 풍긴다.

이상화의 어머니는 강남을 위해 직접 빚은 만두와 잡채, 갈비찜, 녹두전 등 푸짐한 상을 준비한다. 장모님 표 진수성찬에 강남은 폭풍 먹방에 돌입하고, 장모님의 마음을 사로잡는 국가대표 급 리액션을 선보인다. 이에 장모님의 웃음이 멈추지 않았다는 후문이이다. 이날 강남은 “장모님 음식 때문에 한 달 만에 15kg 살이 쪘다”라는 비화를 밝히기도 한다.

이상화의 아버지는 강남과의 첫 만남을 회상하며 말문을 연다. 아버지는 강남이 귀화하겠다는 소신을 밝혔을 때 “정말 우리 사위가 되는구나“했다고 말한다. 이어 이상화의 부모님은 강남을 사위로 맞기까지의 가슴속 이야기를 처음으로 털어놔 관심을 모은다.

이상화의 아버지는 단 한 가지 걱정은 귀화 시험을 앞둔 강남의 맞춤법이라고 밝힌다. 강남은 유창한 한국말 실력과 달리 맞춤법에는 취약했던 것. 강남은 “장인어른을 자기의 어른이구나 해서 자기 어른으로 알고 있었다”라고 해 한바탕 웃음을 자아내고, 끝없이 계속되는 그의 맞춤법 에피소드에 모두가 폭소했다는 후문이다.

강남♥이상화 부부의 처가댁 방문기는 이날 오후 11시 10분 방송되는 ‘너는 내 운명’에서 공개된다. (끝)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