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음악 프로젝트 ‘소소한 이야기’ Part.12 ‘그래도 겨울이 따뜻한 이유’ 커버. / 제공=클래프컴퍼니

음악 프로젝트 ‘소소한 이야기’ Part.12 ‘그래도 겨울이 따뜻한 이유’ 커버. / 제공=클래프컴퍼니

음악 프로젝트 ‘소소한 이야기’ Part.12 ‘그래도 겨울이 따뜻한 이유’ 커버. / 제공=클래프컴퍼니

가수 안녕하신가영(hello ga-young)이 신인 작가들과 협업해 완성한 새 디지털 싱글 ‘그래도 겨울이 따뜻한 이유’를 11일 정오 발표했다.

‘그래도 겨울이 따뜻한 이유(The Memory about Winter)’는 실력있는 작가와 개성있는 보컬리스트의 협업 프로젝트인 클래프 컴퍼니의 ‘소소한 이야기’의 열 두번째 타이틀 곡이다. 무더운 계절이 지나고 가을에서 겨울로, 계절이 변하며 사랑했던 이와 함께 나눈 시간에 대한 그리움을 풀어낸 곡이다.

엑소(EXO) 백현의 ‘바래다줄게’와 김재환과 스텔라장의 ‘9월의 바캉스’를 작곡한 박원준이 참여했다. 더불어 신인 창작자를 지원하는 한국콘텐츠진흥원의 ‘2019 창의인재 동반사업-24크리에이티브’에 참여하는 신인 작가 이상원 황윤숙 박소영 김녹차 전승훈 이예은 오승준 한창욱 이민주 등이 힘을 보탰다.

안녕하신가영은 특유의 맑고 담백한 목소리로 곡의 매력을 살렸다. 또한 작사에도 직접 참여했다.

음반의 커버는 비주얼 디렉터 오민(MINIsTREE)의 드로잉아트워크(Drawing Artwork)로, ‘어떤 계절보다도 함께 했던 겨울이 가장 밝고, 따뜻했다’는 내용의 노래 가사를 서로 다른 계절에 머물러 있는 남녀로 표현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