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태유나 기자]
‘하자있는 인간들’ 메인(위), 커플 포스터./사진제공=에이스토리

‘하자있는 인간들’ 메인(위), 커플 포스터./사진제공=에이스토리

‘하자있는 인간들’ 메인(위), 커플 포스터./사진제공=에이스토리

MBC 새 수목드라마 ‘하자있는 인간들’ 측이 11일 메인 포스터와 커플 포스터를 공개했다.

‘하자있는 인간들’은 꽃미남 혐오증 여자와 외모 강박증 남자가 만나 서로의 지독한 편견과 오해를 극복하며 진정한 사랑을 찾게 되는 이야기다.

이날 공개된 포스터는 오연서(주서연 역)와 안재현(이강우 역) 커플의 유쾌한 로맨틱 코미디를 예고해 설렘을 자극한다.

먼저 서로의 얼굴을 장난스럽게 잡고 있는 메인 포스터가 시선을 집중시킨다. 예쁨과 잘생김은 잠시 내려놓고 장난을 치고 있는 두 사람의 모습은 ‘love with flaws’ 문구와 어우러져 유쾌한 에너지 전달하고 있다.

커플 포스터에서 두 사람은 사뭇 다른 분위기를 자아내고 있다. 무언가 불만인 듯 뾰로통한 표정으로 안재현의 등에 기대고 있는 오연서와, 그런 그를 어깨너머로 바라보는 안재현의 묘한 시선이 선명히 대비돼 좌충우돌 명랑 로맨스를 기대하게 한다.

‘하자있는 인간들’ 제작진은 “오연서와 안재현이 주서연과 이강우 캐릭터에 맞춤옷 입은 듯 완벽한 싱크로율로 뽐내고 있다. 이제껏 본 적 없는 두 배우의 새로운 매력을 발견할 수 있을 것”이라며 “로맨스부터 코미디, 휴머니즘, 명랑 만화까지 장르를 넘나들며 설렘을 자극할 두 배우의 시너지를 기대해 달라”고 말했다.

‘하자있는 인간들’은 ‘어쩌다 발견한 하루’ 후속으로 오는 27일 오후 8시 55분 처음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