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옥탑방의 문제아들’ 패밀리 특집. /사진제공=KBS2

‘옥탑방의 문제아들’ 패밀리 특집. /사진제공=KBS2

‘옥탑방의 문제아들’ 패밀리 특집. /사진제공=KBS2

KBS2 ‘옥탑방의 문제아들’이 방송 1주년을 맞아 3주 동안 ‘패밀리 특집’을 선보인다.

지난해 11월 7일에 첫 방송을 시작한 ‘옥탑방의 문제아들’은 김용만, 송은이, 김숙, 정형돈, 민경훈 등 5명의 문제아들이 매주 새로운 게스트와 함께 상식문제를 푸는 예능. 꾸준히 시청률 상승세를 보이며 시청자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옥탑방의 문제아들’은 1주년을 기념하기 위해 오는 11일부터 3주 동안 ‘패밀리 특집’ 방송을 제 1탄, 2탄, 3탄으로 나누어 내보낸다.

‘패밀리 특집’ 제 1탄에서는 연예계 대표 잉꼬부부 장윤정·도경완이, 2탄에서는 KBS2 예능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를 통해 사랑받고 있는 김언중·김승현 부자가 출연한다. 마지막 3탄에서는 배우 나문희와 최연소 천만 배우 김수안 양이 출연해 65년차 나이차를 뛰어넘은 케미를 선보일 예정이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