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런닝맨’ 강한나(첫 번째 사진). /사진제공=SBS

‘런닝맨’ 강한나(첫 번째 사진). /사진제공=SBS

‘런닝맨’ 강한나(첫 번째 사진). /사진제공=SBS

SBS ‘런닝맨’에서 강한나가 최근 이별했다고 밝혔다.

10일 방송되는 ‘런닝맨’에는 1년여 만에 돌아온 강한나와 현아, 이국주, 에버글로우 시현이 게스트로 출연한다.

강한나는 오랜만에 ‘런닝맨’ 멤버들과 만나며 반가움을 감추지 못했다. 유재석이 “요즘 드라마와 예능을 하며 바쁠 텐데 어떻게 또 나와줬냐”고 묻자 강한나는 조금의 망설임 없이 “요즘 쉬고 있다”고 대답해 멤버들을 웃게 했다.

“뭐 하면서 쉬었냐”는 질문에 강한나는 “요즘 누워만 있었다. 최근 이별해 가만히 누워 있는 시간을 많이 가졌다. 계속 가만히 누워 있다가 목이 아파서 경추 베개를 샀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뜻밖의 근황에 멤버들과 게스트들은 강한나를 위로하기 위한 각양갹색 이별 극복 방법을 이야기해줬다. 그러나 정작 강한나는 “저는 그렇게 힘들지 않다. 이별을 극복했다”고 답했다.

이별에 대처하는 강한나의 자세는 10일 오후 5시 확인할 수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