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미운 우리 새끼’ 홍진영·홍선영 자매. /사진제공=SBS

‘미운 우리 새끼’ 홍진영·홍선영 자매. /사진제공=SBS

‘미운 우리 새끼’ 홍진영·홍선영 자매. /사진제공=SBS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 홍자매가 특별한 일탈을 감행한다.

10일 방송되는 ‘미운 우리 새끼’에서 홍자매는 잔뜩 들뜬 모습으로 외출에 나선다.

홍선영은 평소와 달리 한껏 꾸민 모습이었다. 알고 보니 다이어트 기간 중 단 하루, 먹고 싶었던 음식을 먹는 날인 ‘치팅데이’를 맞아 자매가 특별한 먹방 투어에 나선 것.

5개월 넘게 치열한 다이어트를 하고 있는 홍선영은 치팅데이가 오자 “세상 그 누구도 안 부럽다”며 행복해 했다. 이를 지켜보던 어머니들도 “오늘만큼은 맛있게 먹었으면 좋겠다”고 응원했다. 하지만 홍선영의 폭풍 먹방에 걱정이 앞선 홍진영은 내내 돌직구를 던졌고 티격태격 현실 자매 케미는 웃음을 자아냈다.

치팅데이를 맞아 홍선영이 선택한 음식이 무엇일지에도 관심이 쏠렸다. 탑을 연상케 하는 30cm 높이의 비주얼 폭발 음식은 물론 “먹는 법을 안다”는 감탄을 자아낸 그녀만의 ‘먹스킬’도 공개된다.

침샘 폭발, 식욕 자극 홍자매의 남다른 먹방은 10일 밤 9시 5분 확인할 수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