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사진=KBS2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 방송 화면 캡처.

사진=KBS2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 방송 화면 캡처.

사진=KBS2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 방송 화면 캡처.

조우리가 의식을 되찾았다. 9일 방송된 KBS2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이하 ‘사풀인풀’)에서다.

김설아(조윤희 분)는 의식을 되찾은 문해랑(조우리 분)에게 “내가 누구인지 알겠냐?”고 물었다. 이에 문해랑은 “부회장님은 어디 계시냐? 괜찮은 거냐?”고 물었다.

김설아는 “그걸 왜 나한테 묻냐. 같이 있었던 건 너이지 않냐. 내가 아니라 너랑”이라며 “고통 있는 세상으로 돌아온 걸 축하한다”고 말했다. 이어 혼잣말로 “그 사람? 감히 어디 대고”라며 분노했다.

김설아는 남편 도진우(오민석 분)의 “사랑한다. 당신은 짐작도 못할 만큼”이라던 고백을 떠올리며 눈물을 흘리던 중 문해랑 오빠 문태랑(윤박 분)이 달려오는 걸 봤다.

김설아는 “문해랑 환자 오빠 되시죠?”라는 간호사의 말을 듣고 문태랑과 문해랑이 남매관계임을 알게 됐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