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동욱, 피엘파올로 피춀리(사진=발렝티노)

이동욱, 피엘파올로 피춀리(사진=발렝티노)


배우 이동욱이 스타일리시한 패션 감각으로 베이징을 사로잡았다.

지난 7일, 배우 이동욱이 중국 베이징에서 열리는 발렌티노 베이징 오트쿠틔르 패션 쇼에 한국 대표로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이날 이동욱은 올 블랙 스타일링과 함께 발렌티노의 아이코닉한 아이템을 완벽하게 소화해 수많은 취재진들의 스포트라이트를 받았다.

블랙컬러의 코트에 셔츠, 팬츠를 매치해 특유의 시크한 매력을 가감없이 발산하며 글로벌 패션 피플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는 후문이다.

이번에 베이징에서 진행된 오트쿠틔르 패션 쇼는 데이드림(Daydream)을 타이틀로 선정하여 오늘날 발렌티노의 포괄적 층들을 묘사하는 것을 목표로 다양한 행동을 전개한다.

현실과 소망 사이에서 현실이 되어 사라지는 경계로 만들어진 판타지로 르네상스의 이탈리아 정신이 중국의 화려함을 만날 때를 표현했다.

쇼가 끝난 후, 이동욱은 발렌티노의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피엘파올로 피춀리를 백스테이지에서 만나 이번 오트쿠틔르 쇼에 대한 축하를 전했다.

한편, 발렌티노는 산리툰 플래그십 스토어 오픈을 기념하여 베이징에서 오트쿠틔르 베이징 컬렉션을 선보였으며

이날 쇼장에는 이동욱과 외에도 블랙핑크 로제, 배우 서기, 기무라 타쿠야의 딸 코우키, 엑소 레이 등이 참석했다.

김나경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