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튠스 톱송 차트, EDM 버전 22개국·어쿠스틱 버전 20개국 석권

그룹 방탄소년단이 '메이크 잇 라잇(feat.Lauv)'을 일렉트로닉 댄스 뮤직(EDM)에 이어 어쿠스틱 편곡한 음원으로도 세계 아이튠즈 차트를 휩쓸고 있다.

소속사 빅히트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방탄소년단이 8일 공개한 '메이크 잇 라잇' 어쿠스틱 리믹스 음원은 9일(오전 8시까지 기준) 전 세계 20개 국가 및 지역의 아이튠즈 '톱 송' 차트에서 1위에 올랐다.

같은 곡을 일렉트로닉 댄스 뮤직(EDM)으로 편곡한 음원도 지난 1일 발매 뒤 세계 22개 국가 및 지역에서 아이튠즈 톱 송 차트 1위를 기록했다.

'메이크 잇 라잇(feat.Lauv)'은 미국의 싱어송라이터인 라우브(Lauv)가 피처링에 참여한 곡이다.

EDM 버전은 신시사이저를 기반으로 풍부한 사운드를 연출했지만, 어쿠스틱 버전에서는 전자 악기를 최소화하고 따뜻한 느낌을 살리는 등 분위기를 바꿔가며 다양한 시도를 선보이고 있다.

방탄소년단 '메이크 잇 라잇', EDM 이어 어쿠스틱 버전도 흥행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