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극한배우' 출연 장진희, 이혼 고백
"초등학교 5학년 딸도 있다"
'비디오스타'에 출연한 배우 장진희가 이혼 사실을 고백했다. /사진=한경DB

'비디오스타'에 출연한 배우 장진희가 이혼 사실을 고백했다. /사진=한경DB

'비디오스타'에 출연한 배우 장진희가 슬하에 딸을 두고있다는 사실을 처음으로 공개했다.

지난 5일 방송된 MBC 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서 장진희는 "스물 다섯살에 이혼을 했다"고 털어놨다.

그는 "주변 분들은 다 알지만 공식적으로 이야기 한 것은 처음"이라며 "초등학교 5학년 된 딸이 있다"고 고백했다.

이혼 10년차인 장진희는 "밝히기 쉽지 않았을 거라"는 MC들의 언급에 "아이가 다 커서 '내가 엄마 딸인걸 아무도 모른다'고 말하더라"라며 "연기를 하게 된 것도 아이가 내가 일 하는 것을 정말 좋아했다. 아이 때문에 힘 입어 도전하게 됐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엄마라는 단어는 제게 큰 단어다. 어렵고, 무조건적이다. 아이와 함께하는 제 인생에 대한 계획이 있다"고 담담히 속내를 드러냈다.

장진희는 5학년 된 딸을 친정 어머니가 늘 봐주신다며 고마움을 드러냈다.

그는 "늘 믿어주고 서포트 해줘서 고맙다. '아이는 엄마가 봐 줄게, 네 인생 챙겨라'고 했을 때 정말 열심히 해야겠다고 생각했다. 마음 편히 일할 수 있게 해줘서 고맙고 사랑한다"고 애정을 전했다.

장진희는 이병헌 감독의 천만영화 '극한직업'에서 신하균의 보디가드로 출연해 눈도장을 받았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