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종옥, 지코 신곡 MV 출연
데뷔 35년만 첫 뮤직비디오 열연
배종옥 지코 / 사진 = 한경DB

배종옥 지코 / 사진 = 한경DB

배우 배종옥이 래퍼 지코(ZICO)의 신곡 뮤직비디오에 출연했다.

오는 8일 첫 정규앨범 'THINKING'을 발표하는 지코의 타이틀곡 '남겨짐에 대해' 뮤직비디오에 배우 배종옥이 연기를 맡아 촬영을 마쳤다.

배종옥은 지코의 '남겨짐에 대해' 뮤직비디오에서 단독 주인공을 맡아 섬세한 감정 연기를 선보이며, 지코 지원사격에 나섰다. 배종옥의 뮤직비디오 출연은 데뷔 35년 만에 처음이라 더욱 관심을 증폭시킨다.

지코는 8일, 데뷔 8년 만에 첫 정규앨범 'THINKING'을 발표를 앞두고 있다. 앨범명 'THINKING'에서 알 수 있듯이 아티스트 지코를 넘어 인간 우지호의 생각들을 고스란히 담은 앨범으로, 지코가 음악 프로듀싱은 물론 콘셉트, 뮤직비디오 스토리텔링, 디자인 등 앨범 전반에 참여하며 심혈을 기울였다는 전언이다.

지코는 이번 타이틀곡 '남겨짐에 대해' 뮤직비디오 주인공으로 오직 배종옥 배우만이 머릿속에 떠올랐고, 배종옥 역시 흔쾌히 출연에 응해 특급 만남이 성사된 것으로 전해진다.

최근 배종옥은 MBN 최고시청률을 기록한 수목드라마 '우아한 가'에서 재벌가의 리스크관리팀 수장을 맡아 다시 한 번 강렬한 존재감을 떨쳤다.

지난 1985년 KBS 특채 탤런트로 데뷔한 배종옥은 '왕룽일가' '행복어사전' '거짓말' '내 남자의 여자' '천하일색 박정금' 등 수많은 대표작을 지닌 베테랑 배우다.

한편, 지코와 배종옥의 특급 만남이 담긴 지코의 타이틀곡 '남겨짐에 대해'를 포함한 첫 정규앨범 'THINKING' Part.2는 8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장지민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