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진혁, 업텐션→솔로로 첫 발
"업텐션 멤버들과 떨어져 있어도 같은 마음"
이진혁 'S.O.L' 타이틀곡은 '아이 라이크 댓'
이진혁 /사진=변성현 기자

이진혁 /사진=변성현 기자

가수 이진혁이 솔로 데뷔를 앞두고 그룹 업텐션 활동과의 차별점을 밝혔다.

이진혁은 4일 오후 서울 강서구 화곡동에 위치한 KBS아레나에서 첫 번째 솔로 앨범 'S.O.L'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2015년 9월 그룹 업텐션으로 데뷔한 이진혁은 긴 무명을 겪은 끝에 지난 7월 종영한 Mnet '프로듀스X101'에 출연해 큰 인기를 얻었고, 마침내 솔로로 데뷔까지 할 수 있게 됐다.

솔로로 무대에 선 이진혁을 향해 업텐션 활동과 차이를 둔 부분이 무엇인지 묻자 그는 "그룹으로 했을 때는 나 혼자가 아닌, 모두가 함께하는 거라서 강약도 있고 서로의 매력도 다 달라서 다채로움이 있었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진혁 "업텐션→솔로, 혼자서도 다채로울 수 있다는 것 보여드리고파"

이진혁 "업텐션→솔로, 혼자서도 다채로울 수 있다는 것 보여드리고파"

이어 "솔로를 할 때는 다채로움을 살리기가 어렵다고 생각했다. 그래서 그 부분을 많이 신경 썼다. 혼자서도 다채롭게 노래하고 랩도 할 수 있다는 걸 보여드리고 싶었다"고 털어놨다.

앞서 '프로듀스X101'이 끝나고 업텐션은 이진혁과 데뷔조에 합류한 김우석을 제외하고 8인 체제로 컴백 활동을 했다. 이에 대해 이진혁은 "프로그램이 끝나고 이미 업텐션 8인 체제가 준비돼 있었다. 합류하기에는 늦은 상태였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지금도 멤버들이랑 잘 지내고 있고, 다른 곳에 있어도 각자 잘 하고 있으니까 업텐션으로서도, 나도 응원 부탁드린다. 떨어져 있어도 마음은 같다"며 업텐션 멤버들을 향해 애정을 표했다.
이진혁 "업텐션→솔로, 혼자서도 다채로울 수 있다는 것 보여드리고파"

이진혁의 첫 번째 솔로 앨범 'S.O.L'의 타이틀곡 '아이 라이크 댓(I Like That)'은 5일 오전 8시 기준 멜론, 벅스뮤직 등 국내 음원사이트에 차트인하며 팬들의 지지를 얻고 있다. 솔로 가수로 안착한 이진혁이 어떤 눈에 띄는 활약을 펼칠 지 기대가 모아진다.

김수영 한경닷컴 기자 swimmingk@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