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후의 명곡 손태진, 방송 최초 가족사 깜짝 공개 (사진=KBS 2TV)

불후의 명곡 손태진, 방송 최초 가족사 깜짝 공개 (사진=KBS 2TV)


‘불후의 명곡’에서 크로스오버 그룹 포르테 디 콰트로의 베이스 손태진이 출연, 깜짝 고백으로 이목을 집중시킨다.

오는 2일 방송되는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이후 불후의 명곡)에서 손태진은 방송 최초로 특별한 가족을 공개, 지금도 자주 왕래하며 가깝게 지낸 이모 할머니가 ‘불후의 명곡’ 1회 전설인 가수 심수봉이라 밝혀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이어 손태진은 ”이모 할머니께서 ‘불후의 명곡’의 전설로 다시 나오신다면 제가 자동적으로 출연자로 섭외될 수 있을 것 같다“며 깜짝 영상편지를 전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어릴 적부터 트로트 노래를 이모 할머니인 심수봉의 노래로 들어왔다며 애창곡으로 심수봉의 히트곡 메들리를 선보여 눈길을 모았다.

한편, 이날 손태진은 소리꾼 고영열과 현철의 ‘사랑은 나비인가봐’를 선곡, 성악과 국악이 만나 트로트 명곡을 색다르게 재해색 해 관객들의 마음을 단 번에 사로잡았다고 알려져 그의 무대에 대한 관심이 커지고 있다.

이준현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