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퀸덤' 최종 순위 발표
1위 마마무, 2위 오마이걸
마마무 "함께 한 '퀸덤' 모든 팀이 1위" 소감
'퀸덤' 마마무 최종우승 /사진=RBW 제공

'퀸덤' 마마무 최종우승 /사진=RBW 제공

그룹 마마무가 '퀸덤' 최종 우승을 차지했다.

마마무는 지난 31일 방송된 Mnet '퀸덤' 파이널 생방송 무대에서 파이널 경연곡 '우린 결국 다시 만날 운명이었지(Destiny)'로 최종 우승을 차지했다. 2위는 오마이걸이었다.

이날 마지막 순서로 무대에 오른 마마무는 서부 영화의 콘셉트로 걸크러시적 매력과 섬세한 매력이 공존하는 역대급 무대를 꾸몄다.

화사의 독보적 음색을 시작으로 솔라, 휘인, 문별 네 멤버의 뛰어난 라이브 실력과 절도 있는 퍼포먼스가 한시도 눈을 뗄 수 없을 만큼 강렬한 존재감을 선사했다.

특히, 마마무는 관객들의 박수와 호응을 유도하며 콘서트를 방불케 하는 무대매너를 선보이며, 자신들만의 확실한 아이텐티티를 보여줬다. 그 결과 사전 경연과 사전 음원 순위, 생방송 문자 평가를 통해 걸그룹 컴백 대전 '퀸덤'에서 최종 우승을 차지했다.

더불어 지난 25일 정오에 공개된 '퀸덤' 파이널 경연곡 중 '우린 결국 다시 만날 운명이었지'는 음원 차트에서 독보적으로 상위권을 점령하며 선점했다.

마마무는 "너무 많은 사랑 주셔서 감사드리고, 앞으로 저희가 더 멋진 음악을 할 수 있는 힘이 생긴 것 같다. 열심히 응원해준 우리 무무(팬덤명)들한테도 고맙다. 좋은 음악과 좋은 무대로 찾아뵙겠다. 감사하다. 또한 함께 한 퀸덤 모든 팀이 1위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앞서 마마무는 '퀸덤' 사전 경연에서 걸크러시, 섹시, 감동의 무대를 아우르는 퍼포먼스를 선보이며, '믿듣맘무'에서 더 이상의 설명이 필요없는 '역시맘무'라는 평가를 받았다. 그간 세 번의 경연마다 2위를 기록한 데 이어 마지막 파이널 무대에서는 '우린 결국 다시 만날 운명이었지'로 최종 순위 1위를 차지하며 남다른 의미를 더했다.

김수영 한경닷컴 기자 swimmingk@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