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리텔V2' 펭수, 거침없는 입담 뽐내
EBS 연습생이자 인기 크리에이터 '펭수'가 28일 방송된 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 V2'에 출연했다 / 사진 제공 = 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 V2' 화면 캡처

EBS 연습생이자 인기 크리에이터 '펭수'가 28일 방송된 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 V2'에 출연했다 / 사진 제공 = 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 V2' 화면 캡처

최근 인기를 끌고 있는 EBS 연습생이자 인기 크리에이터 '펭수'가 지상파 예능에 진출했다.

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 V2' 28일 방영분에서는 유튜브 크리에이터 도티와 펭수가 함께 출연해 솔직한 매력을 뽐내며 시청자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남극에서 온 펭귄' 펭수는 EBS 캐릭터 연습생으로 최근 대세 크리에이터로 떠올랐다. ‘마리텔 V2’에 모습을 드러내자마자 펭수는 "MBC 안되겠네"라며 거침없는 입담을 과시하며 시작했다.

이날 방영분에서는 도티가 펭수에 대한 모든 것을 파헤쳐보자면서 펭수의 인성논란, 이른바 '펭성논란'을 언급했다.

펭수는 매니저를 향한 발차기, 스태프 내동댕이, 성질 부리는 장면 등의 영상을 지켜보더니 "아 저거 실수, 실수다"며 "변명할 게 없다. 잘못한 게 일절 없다"고 별 것 아니라는 태도를 취했다. 앞으로도 저런 행동을 할 거냐는 질문에 "네"라고 즉답해 웃음을 사기도 했다.

한편 ‘마이리틀텔레비젼 V2’는 지난 주부터 기존 금요일에서 월요일로 방송 일자를 옮긴 바 있다. ‘마리텔 V2’는 매주 월요일 오후 9시 50분부터 안방극장을 찾아 간다.

배성수 한경닷컴 기자 baebae@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