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맨' 이후 12년만 예능서 재회
전소민과 섹시듀오로 폭소 유발
SBS '런닝맨' 유재석 황보라 /사진=SBS 제공

SBS '런닝맨' 유재석 황보라 /사진=SBS 제공

개그맨 유재석이 배우 황보라의 예측불허 예능감을 극찬했다.

27일 방송되는 SBS 예능프로그램 '런닝맨'에는 SBS 금토드라마 '배가본드'에 출연 중인 황보라가 게스트로 출연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황보라의 등장에 유재석과 하하는 "정말 오랜만"이라며 반가움을 감추지 못했다. 유재석과 황보라는 'X맨' 이후 12년만에 버라이어티 예능에서 재회했다.

황보라는 배우 전소민을 능가하는 재기 발랄함을 선보이며 반전 예능감을 선보였다. 사투리 미션에서는 느와르 영화를 방불케 하는 차진 부산 사투리를 선보여 놀라움을 안겼다고.

뿐만 아니라 댄스 미션에서는 전소민과 섹시 듀오로 변신해 멤버들을 모두 경악시키며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이에 유재석은 "요즘 예능에는 황보라 같은 예능인이 필요하다"며 극찬했다는 후문이다.

한편 황보라가 출연하는 '런닝맨'은 '2019 KBO 한국시리즈 두산:키움' 4차전 결과에 따라 결방 여부가 결정된다. 정상 방송될 경우 예정대로 27일 오후 5시에 방송된다.

최민지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