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현, 나은, 재현(사진=SBS공식 트위터 )

민현, 나은, 재현(사진=SBS공식 트위터 )


그룹 몬스타엑스 민혁이 국내 컴백을 앞두고 인기가요 첫 MC 신고식을 치른다.

오늘(20일)부터 몬스타엑스의 민혁이 SBS'인기가요' 새 고정 MC로 합류, 그룹 NCT의 재현, 에이프릴의 나은과 본격적인 호흡을 맞출 예정이다.

이날 첫 MC신고식으로 민혁X나은X재현은 '스페셜 무대'를 통해 시청자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을 예정이다.

앞서 민혁은 다양한 예능 프로그램을 통해 뛰어난 예능감을 드러낸 바 있다. 특히 '나의 수학 사춘기'에서 밝고 쾌활한 에너지를 자랑했고, '인기가요'를 비롯해 다양한 음악 방송에서 스페셜 MC로 활약, 안정적인 진행 능력으로 호평을 받기도 했다.

뿐만 아니라 그룹 몬스타엑스의 멤버로서 전 세계를 누비며 현지 인기 TV 프로그램과 유명 페스티벌, 시상식 등 다양한 무대에 올랐던 만큼 이 같은 다채로운 경험을 바탕으로 편안한 진행과 능숙한 무대 매너를 뽐내며 '인기가요'를 유쾌하게 이끌어갈 계획이다.

글로벌 아이돌로 팬들의 뜨거운 사랑을 받고 있는 민혁이 새로운 MC 도전에 나선 '인기가요'에서는 또 어떤 팔색조 매력으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을 수 있을지 관심이 쏠리고 있다.

민혁이 속한 몬스타엑스는 최근 월드투어와 각종 미국 페스티벌 무대를 성공적으로 마치고, 오는 28일 새로운 앨범 <'FOLLOW' : FIND YOU>(팔로우 : 파인드 유)와 수록 타이틀곡 'FOLLOW'로 가요계 컴백에 나선다. 이번 신보에는 멤버 원호, 주헌, 아이엠의 자작곡을 비롯해 한층 업그레이드된 음악과 퍼포먼스가 더해져 '역대급 앨범'을 예고하고 있다.

한편, 민혁이 출연하는 SBS '인기가요'는 매주 일요일 오후 3시 50분 방송된다.

김나경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