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방송에서 러블리즈 팬이라 밝혀
본격 삼촌팬의 덕심 대폭발
친구들과 인사는 '아츄!'로
MBC '나 혼자 산다' 이성우, 러블리즈 향한 팬심 /사진=MBC 제공

MBC '나 혼자 산다' 이성우, 러블리즈 향한 팬심 /사진=MBC 제공

노브레인 이성우의 그룹 러블리즈 앓이가 심상치 않다.

18일 방송되는 MBC 예능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서는 이성우가 의외의 초특급 덕력으로 시청자들의 웃음보를 저격할 예정이다.

지난주 러블리즈 팬임을 공개했던 이성우는 이날 방송에서 본격적인 '찐'애정을 드러내기 시작한다. 똑같이 러블리즈를 좋아하는 친구들과 만나자마자 '아츄!'로 경례하는 독특한 인사로 심상치 않은 팬심을 드러낸다고.

러블리즈로 똘똘 뭉친 그와 친구들은 서로 굿즈 나눔을 하는가 하면 심지어 직접 만들기까지 하는 진한 애정을 선보여 안방극장에 놀라움을 안긴다.

이성우는 친구들과 덕심동체되는 구원 타임으로 예상치 못한 귀여움도 발산해 안방극장에 웃음폭탄을 날린다. 러블리즈의 영상을 보며 하나 된 그들의 모습은 거대한 앙증맞음을 발산한다고.

뿐만 아니라 과거 그녀들과 함께 무대에 올랐던 이성우의 모습도 밝혀진다. 야성미 넘치는 무대로 유명한 그가 사랑스러움 가득한 무대에 어떻게 올라 성덕이 될 수 있었는지 본방 사수 욕구를 제대로 폭발시킨다.

한 순간도 놓칠 수 없는 이성우의 러블리한 하루는 이날 밤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최민지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