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환희·브라이언 출연
"우리 이상형은 극과 극" 루머 종식
환희 루머 언급 / 사진 = '라디오스타' 방송 캡처

환희 루머 언급 / 사진 = '라디오스타' 방송 캡처

'라디오스타'에 출연한 브라이언과 환희가 과거 루머를 언급했다.

16일 방송된 MBC '라디오 스타'에 출연한 브라이언은 "환희와는 이상형이 달라 여자 문제로 싸울 일은 없다"고 언급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브라이언은 "나는 무난하고 심플한 스타일을 좋아하는데, 환희는 슈퍼모델처럼 화려한 스타일을 좋아한다. 환희 여자 친구들을 보면서 '예쁘다'는 생각 많이 했다"고 밝혔다.

그런가 하면 김구라는 환희와 브라이언의 삼각관계 루머를 언급했다. 과거 두 사람이 한 여자를 좋아했다는 것. 이를 들은 브라이언은 "지어내지 말아요"라고 발끈했고 환희는 의아한 표정으로 "네가 내가 만났던 애 만났니?"라고 브라이언에게 질문을 던져 폭소를 유발했다.

이 가운데 브라이언은 “당시 둘 다 같이 친했던 여자 가수분들이 많았다”라고 해명해 터무니없는 루머를 잠식시켰다.

장지민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