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기웅 공식입장 '구해령' PD와 열애설 일축
"업계에서 오래된 선남선녀 커플" 보도에 해명
박기웅 공식입장 / 사진 = 한경DB

박기웅 공식입장 / 사진 = 한경DB

배우 박기웅 측이 MBC '신입사관 구해령' 보도제작 PD와의 열애설에 입장을 밝혔다.

14일 박기웅 소속사 젤리피쉬엔터테인먼트 측은 "박기웅 열애설은 사실이 아니다. 두 사람은 친한 친구 사이"라고 오전 중 나온 보도에 대해 해명했다.

이날 한 매체는 박기웅이 '신입사관 구해령'의 제작 PD와 4년째 열애 중이라고 보도했다. 해당 보도에 따르면 두 사람이 이미 업계에서 오래전부터 알려진 선남선녀 커플이라는 것. 하지만 소속사 측의 반박으로 해당 열애설은 해프닝으로 끝났다.

한편 박기웅이 출연한 '신입사관 구해령'은 조선의 첫 문제적 여사(女史) 구해령과 반전 모태솔로 왕자 이림의 충만 로맨스 실록으로 박기웅은 세자 이진 역을 맡아 열연했다.

장지민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