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런닝맨’./ 사진제공=SBS

‘런닝맨’./ 사진제공=SBS

‘런닝맨’./ 사진제공=SBS

SBS ‘런닝맨’에서 가수 김종국의 핑크빛 ‘안양 추억담’이 공개된다.

13일 방송되는 ‘런닝맨’에서 김종국은 본가가 있는 경기도 안양에서 녹화가 진행되자, 즐거움을 감추지 못했다. 자신을 “안양 특산 연예인”이라고 소개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김종국은 이날 촬영이 펼쳐지는 동안 안양 곳곳에서 얽힌 추억담을 봇물 터지듯 공개하며 진한 애정을 드러냈다.

특히 김종국은 안양천을 지나며 “여기가 봄에는 다 벚꽃길”이라고 자랑했다. 이에 멤버들은 “그 벚꽃길 여자랑 걸은 적 있느냐”고 물었고, 이내 김종국은 추억에 잠긴 듯 회상하는 모습을 보이다 “한 명 있다”고 이야기 해 현장을 뜨겁게 만들었다.

또한 김종국은 고등학교 때 사귀었던 여자 친구와 관련해 지하상가, 장군의 아들을 봤던 극장, 돈 없을 시절 자주 가던 순대곱창 집 등 안양에서의 추억담을 공개했다.

‘100% 안양 올로케이션’으로 꾸며져 불꽃 튀는 추격전을 선보일 ‘런닝맨’은 오늘(13일) 오후 5시에 방송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