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만 뷰 돌파한 유튜브 채널
본인 출연료는 회당 100만 원
MBC '전지적 참견 시점' 장성규 유튜브 수익 공개 /사진=MBC 방송화면 캡처

MBC '전지적 참견 시점' 장성규 유튜브 수익 공개 /사진=MBC 방송화면 캡처

방송인 장성규가 자신의 유튜브 채널 수익을 공개했다.

장성규는 지난 12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전지적 참견 시점'(이하 '전참시')에 게스트로 출연해 매니저와 일상을 공개했다.

지난 출연에서 유튜버로서 일상을 공개했던 장성규는 이날 '전참시'에 고마움을 전했다. 당시 촬영한 유튜브 영상이 1000만 뷰를 돌파했기 때문이다. 장성규는 "감사 인사를 드리려고 나왔다"며 너스레를 떨었다.

이야기는 자연스럽게 유튜브 채널 수익으로 흘러갔다. 수익을 묻는 MC들의 말에 장성규는 "나는 공개할 수 있다. 처음에는 40만 원으로 시작했는데 지금은 회당 100만 원을 받는다"며 "채널 수익은 한 달에 20억 원이 넘는다고 하더라"라고 말해 놀라움을 안겼다.

그러면 아쉽지 않냐는 MC들의 반응에 그는 "갑자기 열 받는다. 다시 조정을 해봐야 할 것 같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장성규의 유튜브 채널 구독자 수는 13일 오전 9시 기준 296만 명으로 300만 명 돌파를 앞두고 있다.

최민지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