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박창기 기자]
MBC ‘전지적 참견 시점’ 스틸컷. /사진제공=MBC

MBC ‘전지적 참견 시점’ 스틸컷. /사진제공=MBC

MBC ‘전지적 참견 시점’ 스틸컷. /사진제공=MBC

가수 테이와 배우 조찬형이 시구와 시타에 나서기 위해 대전으로 향한다. MBC ‘전지적 참견 시점’(이하 ‘전참시’)에서다.

12일 방송되는 ‘전참시’에는 절친이자 서로의 매니저인 테이와 조찬형의 모습이 공개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테이와 조찬형은 ‘전참시’에서 돋보인 ‘절친 케미’ 덕분에 시구와 시타 제의를 받았다고 했다. 이에 테이는 영혼이 탈탈 털린 표정으로 조찬형에 “나 시타 잘 할 수 있을까?”라며 기대와 함께 걱정을 드러냈다.

두 사람은 시구와 시타를 위해 두근거리는 마음으로 대전으로 가던 중 조찬형의 고향인 충남 공주에 깜짝 방문했다. 테이는 공주 방문에 설레는 마음을 감추지 못했다.

또한 조찬형은 방송 출연 후 실시간 검색어 1위에 오르는 등 대배우에게 연락을 받았다고 밝혔다. 과연 그에게 연락한 대배우는 누구인지 본 방송에 대한 궁금증을 높인다.

‘전참시’는 12일 밤 11시 5분 방송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