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박창기 기자]
MBC ‘쇼!음악중심’ 방송화면. /사진제공=MBC

MBC ‘쇼!음악중심’ 방송화면. /사진제공=MBC

MBC ‘쇼!음악중심’ 방송화면. /사진제공=MBC

그룹 엑소의 첸이 한층 깊어진 감성으로 섬세한 보컬을 뽐냈다.

첸은 12일 방송된 MBC ‘쇼!음악중심’에서 두 번째 미니앨범 ‘사랑하는 그대에게(Dear my dear)’의 타이틀곡 ‘우리 어떻게 할까요 (Shall We?)’를 불렀다.

잔잔하게 흐르는 멜로디를 읊조리던 첸은 섬세한 감성과 깔끔한 고음처리로 곡에 몰입감을 더했다.

‘우리 어떻게 할까요’는 세련된 분위기에 낭만적인 멜로디와 감성적인 노랫말이 어우러진 레트로 팝 곡이다. 여기에 첸의 트렌디한 보컬이 곡의 매력을 배가시켰다.

이날 방송에는 첸을 비롯해 백지영, 장우혁, 정세운, 케이, 에이티즈, 온앤오프, 에이비식스, 스트레이 키즈, 그레이시 등이 출연했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