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동민(사진=SBS플러스 ‘좋은 친구들’)

장동민(사진=SBS플러스 ‘좋은 친구들’)


장동민이 지난주 방송된 SBS플러스 ‘좋은 친구들’에서 천재적인 사격 실력을 선보여 시청자들을 놀라게 한 것에 이어 이번 주에는 어디서도 본적 없는 의외의 허당 면모를 연출해 팀원들의 뒷골을 잡게 만든다.

13일 방송되는 ‘좋은 친구들’에서 장동민은 게임 장소를 추리하는 미션에서 특유의 재치와 빠른 눈치로 예상 미션 장소에 제작진인 척 전화를 거는 꼼수를 부린다. 이에 해당 직원이 “맞다. 오늘 방송 촬영이 있다”라고 답하자 장동민 팀은 순식간에 축제 분위기에 휩싸인다.

확신에 찬 장동민 팀은 “가는 길의 경치가 좋아. 프로그램 잘 만나 호강한다”라며 만족감을 표했지만 예상 미션 장소에 도착 후 해당 직원이 말한 촬영이 타 방송사 프로그램임을 알고 당황스러워한다.

믿는 머리(?)에 제대로 발등 찍힌 장동민은 “왜 여기서 K사가 촬영하고 있어!”라며 절규에 찬 괴성과 함께 애먼 유상무에게 분노를 표출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든다.

어딘가 모자란 장동민 팀의 활약은 13일 오전 11시에 방송되는 SBS플러스 ‘좋은 친구들’에서 확인할 수 있다.

신지원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