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주 이특 "방탄소년단 제이홉 부모님과 친분"
슈퍼주니어 이특/사진=JTBC

슈퍼주니어 이특/사진=JTBC

슈퍼주니어 이특이 방탄소년단 제이홉 부모님과의 남다른 친분을 드러냈다.

12일 오후 방송된 JTBC '아는 형님'에서는 슈퍼주니어가 출연했다.

이날 이특은 "요리프로그램 MC를 한 뒤로 어머니, 아버지 팬들이 많이 생겼다"고 운을 뗐다.

나아가 "어느 날 사우나에서 머리를 말리고 있는 데 한 남성분이 다가왔다. 홉이 아버지라고 말했다"고 전했다.

더불어 그는 "'이특 씨죠? 우리 아들도 연예인이에요. 제이홉 아빠입니다. 홉이가 슈퍼주니어 너무 좋아해요. 더 착하게 착실하게 활동해주세요'라고 했다"라고 밝혀 놀라움을 자아냈다.

또한 이특은 "다음날 제이홉 어머니도 만났다. 이 일로 제이홉 부모님들과 친해졌다"며 "집으로 놀러 오라고 연락처도 가져갔다. 근데 정작 제이홉 연락처는 없다"고 털어놔 폭소케 했다.

김정호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