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롯 공주’ 비너스 두리, ‘여름아 부탁해’ OST로 애절 보이스 뽐낸다

[연예팀] ‘트롯 공주’ 두리가 ‘여름아 부탁해’ OST를 부른다.

TV CHOSUN ‘미스트롯’ 출연 이후 ‘트롯 공주’ ‘거울 공주’로 대중에게 많은 사랑을 받으며 박성연, 정다경과 함께 트로트 그룹 비너스를 결성해 바쁜 방송 및 행사 일정을 보내고 있는 두리가 KBS1 일일드라마 ‘여름아 부탁해’ OST 가창자로 나선다. 수록곡 ‘Time to go(날 기억해)’를 13일 발표하는 것.

신곡은 남겨진 이에게 절절한 이별의 말을 전하는 노래로, 두리의 애절한 음색으로 슬픔의 깊이와 폭이 확장되는 느낌이 인상적이다.

여러 편의 드라마를 통해 왕성한 음악 작업을 펼쳐 온 프로듀서 메이져리거의 작품으로, 드라마의 전개와 어울리며 진한 감동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비너스 결성과 함께 ‘깜빡이’를 발표해 전국 축제와 행사무대를 통해 뜨거운 사랑을 받고 있는 두리는 OST ‘보그맘’에서도 매력적이고 호소력 짙은 가창력을 선보였으며, 이번 OST 곡인 ‘Time to go(날 기억해)’를 통해 애절한 보이스와 가창력을 다시 한번 뽐냈다는 평. 다재다능한 팔방미인이 아닐 수 없다.

한편, KBS1 일일드라마 ‘여름아 부탁해’는 미워도 미워할 수만은 없는 가족에 대한 이야기를 유쾌하고 따뜻하게 그린 가족물이다. ‘Time to go(날 기억해)’는 13일 정오(12시) 공개.(사진: 프로비트컴퍼니)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