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태유나 기자]
‘너는 내 운명’의 강성연./사진제공=SBS

‘너는 내 운명’의 강성연./사진제공=SBS

‘너는 내 운명’의 강성연./사진제공=SBS

SBS ‘동상이몽 시즌 2-너는 내 운명’(이하 ‘너는 내 운명’)에서 강성연이 연애 열흘 만에 결혼을 결심하게 된 이야기를 공개한다.

오는 14일 방송되는 ‘너는 내 운명’에는 배우 강성연이 스페셜 MC로 출연한다. 결혼 7년 차인 강성연은 동갑내기 피아니스트 남편 김가온과 연애 열흘 만에 결혼을 결심, 5개월 만에 결혼했다고 밝혀 관심을 집중시킨다.

MC들은 강성연에게 “불꽃같은 사랑을 하셨다”며 “누가 그렇게 결정을 했느냐”라고 물었다. 이에 강성연은 “어느덧 가랑비에 옷 젖듯이 결혼 얘기를 하고 있더라. 같이 살 동네, 자녀 수까지 얘기했다”고 답해 놀라움을 안겼다. 이어 강성연이 “그게 세 번째 만남이었다”고 하자 MC들은 “둘이 잘 맞는 거다. 인연이다”라고 인정했다.

강성연은 남편과의 ‘동상이몽’으로 리액션을 꼽았다. 그는 남편은 리액션이 없다며 “연애 때는 내가 울면 같이 울어줬는데, 지금은 아마 ‘또 우나보다’라고 생각할 거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강성연은 “그래도 서로의 감정을 헤아려주지 않거나 하는 건 아니다”라며 남편의 편을 들었다.

‘너는 내 운명’은 오는 14일부터 2주간 특별 편성으로 월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