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태유나 기자]
‘나 혼자 산다’ 스틸./사진제공=MBC

‘나 혼자 산다’ 스틸./사진제공=MBC

‘나 혼자 산다’ 스틸./사진제공=MBC

노브레인의 이성우가 자신의 귀여운 가족들을 소개한다.

11일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에서 이성우는 자식 두 마리와 함께 하는 하루로 힐링 가득한 하루를 보낸다.

이성우는 자신의 삶에서 빼놓을 수 없는 가족과 같은 반려견 두부와 넨네의 매력을 마음껏 자랑한다. 그는 집안에서 펼치는 반려견 장기자랑 타임으로 이목을 집중시킨다. 평소엔 얌전한 성격이지만 노래만 틀면 돌변하는 두부는 락커 아빠를 함박웃음 짓게 하는 장기로 놀라움을 안긴다. 또한 아빠 말이라면 짖는 중에도 잘 지키는 넨네까지 개아?? 이성우는 두 마리와 특별한 티키타카로 치명적인 귀여움을 보여줄 예정이다.

이어 이성우는 강아지들에 대한 사랑을 증명하는 ‘잇’ 아이템인 포대기를 공개한다. 다소 힘들어 보이지만 꿋꿋이 사용한다고 해 과연 두 마리를 포대기로 어떻게 안은 것인지 호기심을 유발한다.

반려견과 함께하는 이성우의 소탈한 하루는 이날 오후 11시 10분 방송되는 ‘나 혼자 산다’에서 확인할 수 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