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배우 한지상. / 제공=씨제스엔터테인먼트

배우 한지상. / 제공=씨제스엔터테인먼트

배우 한지상. / 제공=씨제스엔터테인먼트

배우 한지상이 뮤지컬 ‘영웅본색'(연출 왕용범)에 출연한다고 11일 밝혔다.

‘영웅본색’은 홍콩 느와르의 시초이자 정점으로 꼽히는 동명의 영화 1편과 2편을 각색한 작품이다. 의리와 배신이 충돌하는 홍콩의 뒷골목에서 살아가는 송자호, 송자걸, 마크라는 세 명의 우정과 가족애, 삶 등을 다룬다. 한지상은 극중 송자걸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칠 예정이다.

송자걸은 우수한 성적으로 경찰대를 졸업해 형사가 됐지만 조직 생활에 몸 담은 형 자호를 경멸하는 인물이다. 그동안 뮤지컬 ‘벤허’ ‘프랑켄슈타인’ ‘젠틀맨스 가이드’ 등에서 호응을 얻은 한지상이 이번에는 어떤 매력을 보여줄지 관심이 쏠린다.

한지상은 “‘영웅본색’의 첫 시작을 함께할 수 있게 돼 기쁘고 영광이다. 한 시대를 아우르는 명곡을 무대에서 만나볼 수 있을 것 같아 기대가 크다. 지난 작품에 이어 왕용범 연출님과 이성준 작곡가님과 함께여서 더 큰 시너지를 낼 수 있을 것 같다. 원작의 감동을 그대로 느끼실 수 있도록 열심히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영웅본색’에는 한지상 외에도 유준상 임태경 민우혁 이장우 박영수 최대철 박민성 등이 출연하며 오는 12월 17일 서울 역삼동 한전아트센터에서 막을 올린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