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우빈 기자]
사진=모모랜드 ‘바나나차차’ 유튜브 캡처

사진=모모랜드 ‘바나나차차’ 유튜브 캡처

사진=모모랜드 ‘바나나차차’ 유튜브 캡처

그룹 모모랜드의 ‘바나나차차’ 뮤직비디오가 5000만 뷰를 돌파했다.

지난 10일 유튜브 기준 모모랜드의 ‘바나나차차’ 뮤직비디오는 5000만 뷰를 넘어서며 아이돌 그룹이 출연한 애니메이션 뮤직비디오 사상 전무후무한 신기록 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이는 지난달 18일 3500만 뷰에 도달한 이후 약 20일 만에 세운 기록이다. ‘바나나차차’ 뮤직비디오는 하루 평균 6~70만 뷰의 높은 조회수로 인기를 보여주고 있다.

‘바나나차차’는 세계적으로 사랑받고 있는 애니메이션 ‘뽀로로’의 주제곡으로 ‘뿜뿜’ ‘배엠(BAAM)’ ‘암쏘핫(I’m So Hot)’ 등을 히트시키며 인기를 끌고 있는 그룹 모모랜드가 가창을 맡아 화제가 됐다.

모모랜드가 부른 ‘바나나차차’는 쉽게 기억하고 따라 부를 수 있는 가사와 바나나에 미끄러지듯 장난기 있게 힙을 실룩대는 안무로 초등학생과 영유아들 사이에서 선풍적인 인기를 끌고 있다.

소속사 MLD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바나나차차’ 뮤직비디오의 조회 수가 1일 평균 6~70만 뷰 정도로 높은 인기를 끌고있다”며 “모모랜드의 ‘바나나차차’ 콘서트에 대한 문의 역시 긍정적으로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모모랜드의 소속사 MLD엔터테인먼트는 앞서 필리핀 마닐라에서 ABS-CBN과 매니지먼트 협약을 맺고 본격적인 필리핀 및 동남아시아 시장 진출을 선언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