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노규민 기자]
프라이머리-남보라 결혼./ 사진=아메바컬쳐, 인스타그램

프라이머리-남보라 결혼./ 사진=아메바컬쳐, 인스타그램

프라이머리-남보라 결혼./ 사진=아메바컬쳐, 인스타그램

프로듀서 프라이머리(최동훈·36)와 결혼한 모델 남보라(34)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이틀째 실시간 포털사이트 상위권에 올라있는 등 화제다.

프라이머리는 지난 9일 서울 강남구 한 결혼식장에서 남보라와 깜짝 결혼했다. 두 사람은 7년 동안 교제한 것으로 알려졌다.

남보라는 1985년 생으로 174cm의 키와 날씬한 몸매를 자랑하는 모델이다. 서구적인 외모가 인상적이다.

서울패션위크 등 유명 패션쇼 무대에 선 베테랑이다. 보그, 바자, W, 엘르, 코스모폴리탄 등 매거진 화보 모델로도 활약했다. 또한 삼성 애니콜, SK 3G+ 등 통신사 광고도 섭렵했다.

2010년에는 엘르엣진의 리얼라이프쇼 ‘보라의 리미트리스 팩토리: 패션모델 남보라의 디자이너 도전기’를 통해 여성용 가방 디자이너에 도전해 주목 받기도 했다.

현재는 푸드 앤 라이프스타일 콘텐츠 프로듀서로 활동하고 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