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가수 겸 배우 김설현이 2일 오후 서울 논현동 임피리얼팰리스호텔에서 열린 JTBC 새 금토드라마 '나의 나라'(극본 채승대, 연출 김진원)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양세종, 우도환, 김설현, 장혁, 김영철 등이 출연하는 '나의 나라'는 고려 말 조선 초를 배경으로 각자의 신념이 말하는 '나의 나라'를 두고 서로에게 칼끝을 겨누며 권력과 수호에 관한 욕망을 폭발적으로 그려낸 작품으로 오는 4일 첫 방송 예정이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