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 "이상화가 먼저 나에게 고백해"
강남과 이상화/사진=SBS

강남과 이상화/사진=SBS

가수 강남이 전 스피드스케이팅 선수 이상화와의 연애 풀스토리를 공개해 눈길을 끌고 있다.

30일 오후 방송된 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에서는 강남과 이상화와의 이야기가 공개를 됐다.

이날 강남은 이상화에 대해 "경기할 때는 무표정만 나오지만 굉장히 귀엽다. 웃을 때 주름이 지는데 정말 귀엽고 미치겠다"고 운을 똈다.

이어 강남은 "'정글의 법칙’을 갈 때 이상화 씨의 등을 봤다. 첫 눈에 반한 것이 아니라 ‘이 사람과 결혼을 할 것 같다’는 생각이 들었다"고 말해 주변에 놀라움을 안겼다.

옆에 있던 이상화는 "정글에서 만난 것은 맞다. 그 때 만난 친구들과 자주 모임을 가졌고 그렇게 호감이 생겼다"고 당시 상황을 전했다.

더불어 그는 "그렇게 모임을 가지고 나도 호감이 있고 오빠도 호감이 있는 것 같았다. 그런데 내게 다가오거나 말을 하질 않더라"고 당시를 회상했다.

이에 강남은 "나라의 보물이지 않느냐"며 조심스러워 했던 이유를 밝혔다.

또 이상화는 "그래서 너무 답답했다. '난 오빠에게 호감이 있다. 자주 만나는 걸 보면 모르겠느냐’고 말했다. 남자가 먼저 말해야 한다는 공식은 없지 않느냐"고 답했다.

김정호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