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마이걸 효정, 박봄에게 간곡히 부탁
박봄, 결국 효정과 유닛 결정
박봄과 민니/사진=Mnet

박봄과 민니/사진=Mnet

퀸덤' 그룹 (여자)아이들 민니가 박봄과의 유닛이 성사되지 못해 눈길을 끌고 있다.

26일 오후 방송된 Mnet 음악프로그램 '퀸덤'에서는 민니는 보컬 유닛 멤버를 정하기 위해 박봄을 만났다.

민니는 박봄과 보컬 유닛을 하기 위해 적극적으로 어필했으나 오마이걸 효정에게 파트너 자리에서 밀려났다.

효정보다 먼저 박봄을 찾아온 민니는 "박봄 선배님과 무대를 하고 싶다"고 밝혔다. 아울러 그는 발라드에서는 어려움을 호소했다.

이에 박봄은 효정이 등장하기 전 민니에게 발라드에 관련한 이야기를 하며 시간을 보냈다.

그러나 박봄과의 무대를 오래전부터 꿈꿔온 효정의 등장으로 상황이 변했다.

효정은 "박봄 선배님과 무대를 안 하면 후회할 것 같았다"며 "저는 발라드를 하고 싶다"고 말했다. 이에 효정은 박봄과의 파트너 자리를 쟁취했다.

김정호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