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유, 데뷔 11주년 팬미팅 성공적 마무리
'호텔 델루나' OST 부르며 팬들과 호흡
깜짝 기부 및 콘서트 소식도 공개
아이유 팬미팅 /사진=카카오M 제공

아이유 팬미팅 /사진=카카오M 제공

가수 아이유가 팬들과 함께 한 데뷔 11주년 팬미팅을 성료했다.

아이유는 지난 21일, 경희대학교 평화의 전당에서 2019 아이유 11주년 팬미팅 '플레이, 퍼즈 앤 유(▶ ll & U PLAY, PAUSE AND U)'를 열고 약 1년 만에 6000여명의 팬들과 뜻 깊은 시간 가졌다.

최근 tvN 드라마 '호텔 델루나'에서 장만월 역으로 연기 변신에 성공한 아이유는 드라마 이후 첫 번째 행보로 팬들과의 만남을 선택했다.

팬미팅은 아이유와 팬들이 함께한 과거, 현재, 미래에 대해 이야기하며 2시간 여 시간을 꽉 채웠다. 매년 이뤄진 팬미팅 '드레스 코드' 이벤트는 '아이유와 함께한 11주년'이라는 주제로 베스트 드레서를 뽑는 등 성대한 시작을 알렸다.
아이유, 팬미팅 '지금에 대하여' 성료…깜짝 1억 기부·콘서트 소식 전해

아이유 팬미팅 /사진=카카오M 제공

아이유 팬미팅 /사진=카카오M 제공

특히 아이유는 얼마 전 출연한 '호텔 델루나' OST중 본인이 제일 좋아한다는 십센치(10cm)의 '나의 어깨에 기대어요'를 열창했다. 이어 '호텔 델루나' 통해 공개됐던 미공개 곡 '해피엔딩' 무대도 선보이며 팬들에게 새로운 모습을 선물했다.

이어 아이유는 지난 18일 데뷔 11주년을 맞아 팬들과 함께 한다는 의미의 '아이유애나' 이름으로 1억원을 기부 했다는 깜짝 소식을 전했다.

또 2019년 아이유 단독 콘서트 '러브, 포엠(LOVE, POEM)' 개최 일정도 첫 공개됐다.

11월 광주를 시작으로 인천, 부산, 서울까지 전국투어로 진행되는 아이유의 이번 공연은 12월부터 타이베이, 싱가포르, 마닐라, 쿠알라룸푸르, 방콕, 자카르타 등 아시아 전역으로 이어질 예정이다. 아이유 측은 공연과 함께 "새로운 앨범도 작업 중"이라고 밝혀 기대감을 더했다.
아이유 팬미팅 /사진=카카오M 제공

아이유 팬미팅 /사진=카카오M 제공

김수영 한경닷컴 기자 swimmingk@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