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배우 배수지가 16일 오후 서울 목동 SBS사옥에서 열린 새 금토드라마 '배가본드'(극본 장영철, 정경순, 연출 유인식)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미소를 짓고 있다.

이승기, 배수지, 신성록, 문정희 등이 출연하는 '배가본드'는 민항 여객기 추락 사고에 연루된 한 남자가 은폐된 진실 속에서 찾아낸 거대한 국가 비리를 파헤치게 되는 과정을 그린 드라마로 오는 20일 첫 방송 예정이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