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박창기 기자]
KBS 2TV ‘개그콘서트’ 스틸컷. /사진제공=KBS

KBS 2TV ‘개그콘서트’ 스틸컷. /사진제공=KBS

KBS 2TV ‘개그콘서트’ 스틸컷. /사진제공=KBS

KBS 2TV ‘개그콘서트’에서 개그맨 정태호가 남다른 셀럽 후광을 발휘한다.

15일 방송되는 ‘개그콘서트’에서 정태호는 고통이 따르는 뷰티 팁을 공개한다.

정태호의 메인 코너 ‘셀럽 언니’는 “뭐 늘” “셀럽언니야” 등 입모양만 봐도 음성인식이 지원되는 유행어와 사진 속 몸매를 연출할 수 있는 꿀팁으로 화제를 불러일으켰다. 특히 ‘셀럽언니’에서 세련된 워킹으로 녹화장의 분위기를 쥐락펴락한 그는 모델 뺨 치는 포즈로 열연을 이어나가 현장을 들썩이게 했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정태호는 남다른 뷰티 시크릿을 선보이며 폭소를 자아낸다. 눈을 커보이게 하기 위해 예상치 못한 대처로 사탕을 연상케하는 눈망울을 연출하며, 생기 있는 얼굴을 위해 메이크업 도구 대신 의문의 도구를 꺼내 모두를 경악케 하는 등 쉴 틈없는 웃음폭격을 선보일 예정이다.

‘개그콘서트’는 15일 밤 9시 15분 방송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