염정아, 남주혁 등장에 음식 주며 "일해야 하니깐"
"많이 먹어둬라"
남주혁/사진=tvN

남주혁/사진=tvN

‘삼시세끼 산촌편’ 게스트 남주혁이 등장했다.

13일 오후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삼시세끼 산촌편’에는 염정아, 윤세아, 박소담이 새로운 게스트 남주혁을 맞이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세 사람은 아침을 해먹기 위해 계란후라이와 카레밥을 준비했다.

음식을 맛있게 먹은 세 사람은 게스트 남주혁을 격하게 환영했다. 남주혁은 "죄송합니다. 불쑥 찾아와서"라고 인사했다.

이를 본 염정아는 "짐 먼저 풀어요"라며 남주혁을 챙겨줬다.

윤세아는 "일 잘하는 사람 왔네"라고 말했고 염정아는 "일단 많이 먹이자. 일해야 하니까"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남주혁은 카레밥을 받았고 이를 본 박소담은 자신이 아껴둔 계란후라이 하나를 양보했다. 염정아와 윤세아는 남주혁을 "TV에서 봤다"며 친근하게 대했다.

식사 후 염정아는 남주혁에게 텃밭을 소개하며 함께 닭장으로 갔다. 남주혁은 닭장에서 닭들에게 먹이를 주며 본격적인 일을 시작했다. 남주혁을 포함한 네 사람은 밥 먹는 곳 위를 가릴 수 있게 천막을 쳤다.

김정호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