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유빈, 김소희와 관계에 "만났었고, 지금 정리했다"
송유빈 "친한 동료 사이로 돌아갔다"고 결별 밝혀
송유빈, 김소희/ 사진=MBC '라디오스타'

송유빈, 김소희/ 사진=MBC '라디오스타'

가수 송유빈이 김소희와 스킨십 사진이 유출된 후 또 다시 직접 입장을 밝혔다. 이번이 두 번째 입장이다.

송유빈은 지난 4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에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는 송유빈 뿐만 아니라 백지영, 선미, 이석훈이 함께했다.

이날 송유빈은 당시 유출된 김소희와 스킨십 사진을 언급하자 "만났었고, 지금은 정리를 했다"며 "동료이자 누나로 좋은 인연이었던 분"이라고 말했다.

또 전 소속사 식구였던 백지영은 "누군가 안 좋은 의도로 과거 사진을 유출하며 더들썩해진 것이다. 회사에서 연애금지령 같은 것은 없다"고 거들었다.

앞서 지난달 24일 온라인 커뮤니티 사이트와 SNS에는 송유빈과 김소희가 입을 맞추고 있는 사진이 게재돼 열애설이 불거졌다.

이에 송유빈과 김소희는 각각 자신의 SNS에 과거 연인 사이였음을 인정하면서도 "친한 동료 사이로 돌아갔다"고 결별했음을 밝혔다.

특히 송유빈 소속사는 "과거 사진이 불법적으로 유출됐다"며 "온라인 상에서의 사생활 침해, 명예훼손 등의 행위에 대해 지속적으로 모니터링 할 것이며, 이후 선처없이 법률적 모든 조치를 취하여 아티스트를 보호할 것"이라고 법적대응을 불사할 것을 예고해 눈길을 끌었다.
송유빈, 김소희/ 사진=MBC '라디오스타'

송유빈, 김소희/ 사진=MBC '라디오스타'

이은지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