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퀸덤' 박봄, 오마이걸의 평가에 "기분 솔직히 나빠" 분노
박봄↔오마이걸 '한 수 아래 팀' 서로 평가
박봄 분노 / 사진 = '퀸덤' 방송 캡처

박봄 분노 / 사진 = '퀸덤' 방송 캡처

가수 박봄이 그룹 오마이걸의 평가에 분노했다.

지난 5일 방송된 Mnet 걸그룹 서바이벌 '퀸덤'에서는 첫 사전 경연을 펼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MC 이다희는 각 팀의 대표 히트곡 경연이 끝난 뒤 참가자들이 직접 '한 수 위' 팀과 '한 수 아래' 팀을 골라야 한다고 투표 방식을 설명했다.

박봄은 '한 수 아래' 팀으로 오마이걸을 뽑았다. 그러나 오마이걸 역시 박봄을 지목했다. 오마이걸은 박봄을 뽑은 이유에 대해 "뽑을만한 팀이 없어 제비 뽑기를 했다"고 밝혔다.

이 말에 박봄은 "변명은 듣고 싶지 않다"라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 개인 인터뷰에서 박봄은 "사실 기분이 좋지는 않다"라고 솔직한 마음을 전했다.

한편 '퀸덤'은 한 날 한 시에 동시 컴백, 새 싱글을 발매할 K-POP 대세 걸그룹 6팀이
진짜 1위' 자리를 놓고 정면 승부를 펼치는 프로그램이다.

장지민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