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김래원, '참을 수 없는 미소~'

배우 김래원이 5일 오전 서울 신사동 CGV압구정에서 열린 영화 '가장 보통의 연애'(감독 김한결, 제작 영화사 집) 제작보고회에 참석해 질문을 듣고 있다.

김래원, 공효진, 강기영 등이 출연하는 '가장 보통의 연애'는 전 여친에 상처받은 재훈(김래원)과 전 남친에 뒤통수 맞은 선영(공효진), 이제 막 이별한 두 남녀의 솔직하고 거침없는 현실 로맨스를 그린 작품으로 오는 10월 개봉 예정이다.

최혁 한경닷컴 기자 chokob@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