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지원, 현주엽에 "몸 싸움만 해"
현주엽 "우지원? 기억에 없는 선수"
우지원과 현주엽/사진=KBS

우지원과 현주엽/사진=KBS

농구선수 출신 우지원과 현주엽이 서로를 디스를 해 눈길을 끌었다.

1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에서는 우지원이 스페셜 MC로 출연해 눈길을 끌었다.

이날 우지원은 현주엽보다 2년 선배라는 사실을 공개했다.

이에 현주엽은 국가대표로는 자신이 선배라고 얘기해 웃음을 자아냈다.

우지원은 현주엽이 국가대표 선배를 강조하자 "맨날 몸싸움만 하고 슛을 던지는 걸 본 적이 없다. 이게 무슨 농구장인지 씨름장인지 모르겠더라"고 지적했다.

이에 현주엽은 우지원을 두고 "별로 그렇게 기억에 없는 선수다"라고 응수해 주변을 폭소케했다.

김정호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