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텔 델루나' OST 펀치 /사진=냠냠엔터테인먼트

'호텔 델루나' OST 펀치 /사진=냠냠엔터테인먼트

가수 펀치(Punch)가 '호텔 델루나' OST로 전 음원차트 1위를 석권했다.

펀치가 부른 '호텔 델루나' OST '던 포 미(Done For Me)'는 19일 오전 9시 기준 멜론을 비롯해 지니, 올레뮤직, 엠넷, 벅스, 네이버뮤직, 소리바다 등 주요 음원차트 올킬을 달성했다.

이로써 '호텔 델루나' OST는 태연의 '그대라는 시'부터 헤이즈의 '내 맘을 볼 수 있나요', 거미의 '기억해줘요 내 모든 날과 그때를', 벤의 '내 목소리 들리니', 폴킴의 '안녕', 펀치의 '던 포 미'까지 6주 연속 음원차트 1위를 장악하는 진풍경을 연출했다.

'호텔 델루나' OST는 국내 주요 음원차트 최상위권을 줄세우며 식지 않는 인기를 보여주고 있다. 특히 펀치는 드라마 '태양의 후예'에 이어 '도깨비', '호텔 델루나'까지 OST 곡으로 음원차트 1위를 휩쓸며 명실상부 'OST 퀸'으로 등극했다.

국내 최고의 OST 프로듀서 송동운이 참여한 '호텔 델루나' OST는 매주 발매되자마자 음원차트 최상위권에 체크인하며 뜨거운 화제성을 입증하고 있다.

송동운 프로듀서는 그간 '태양의 후예와 '도깨비' OST 중 '첫눈처럼 너에게 가겠다', '스테이 위드 미(Stay With Me)', '뷰티풀(Beautiful)', '아이 미스 유(I Miss You)'를 히트시킨데 이어 '호텔 델루나'까지 흥행시키며 음원차트에 새 바람을 불어넣었다.

여기에 믿고 듣는 음색요정 펀치까지 가세해 막강한 음원 파워를 발휘한 '호텔 델루나'의 OST 열풍이 언제까지 이어질지 관심이 집중된다.

김수영 한경닷컴 기자 swimmingk@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