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석천, 설리 /사진=홍석천 인스타그램

홍석천, 설리 /사진=홍석천 인스타그램

방송인 홍석천이 가수 겸 배우 설리와 다정한 투샷을 공개했다.

홍석천은 지난 12일 자신의 SNS에 "세상 예쁜 설리. 참 예쁘고 솔직하고 멋지다. 오빠 옆에선 안전한 거 알지? 행복이 첫째야 행복하자"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홍석천과 설리가 얼굴을 맞댄 채로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는 모습이 담겼다. 두 사람은 밝은 미소와 함께 손가락으로 하트를 그리는가 하면, 어깨동무까지 하며 남다른 친분을 과시하고 있어 눈길을 끈다.

현재 설리는 JTBC2 '악플의 밤'을 통해 솔직한 매력으로 많은 시청자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홍석천도 드라맥스 '밝히는 연애 코치', 채널A '풍문으로 들었쇼' 등에 출연 중이다.

김수영 한경닷컴 기자 swimmingk@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